현재 아침편지 가족은 3,850,520 명입니다.

2019년 2월 20일 오늘의 아침편지

빨래를 널어놓는 저녁에

빨래를 널어놓는 저녁이면 생각했다
이 옥상에 대체 몇 개의
우주가 숨 쉬고 있을지

우리가 수건을 나눠 쓰는 사이라는 것이
나의 유일한 자랑

나란히 걷고 있는 빨랫줄에 수건을 펼친다
어제의 네 얼굴을 널어놓고
오늘 아침의 내 얼굴도
서로의 숨에서 어떤 향이 나는지
말할 수 있을 만큼 가까이


- 배성연 외의《무누무낙》에 실린 시〈옥상 평행 이론〉중에서 -


* 이 시를 쓴 배성연님은
링컨학교 출신입니다. 8년 전 초등학생 때
링컨학교 1기에 참여했다가 이번에 문예창작과에 합격해
대학생이 됩니다. 점차 사라지고 있는 빨랫줄, 그 빨랫줄에 너는
빨래 하나하나에서 우주를 보고 수건 한 장에서 얼굴과 숨결과
향기를 읽어내는 '작은 시인'의 시어(詩語)에서 장차
위대한 작가의 모습을 그려보게 됩니다.
배성연님의 꿈을 응원합니다.

오늘도 많이 웃으세요.

아침편지 추천하기

마음의 비타민 '고도원의 아침편지'를 소중한 분들과 함께 보세요

지금 아침편지 & 옹달샘에서는...

더보기 >

아침편지를 받는
다양한 방법들

이메일

이메일로 받기

매일매일 이메일로 아침편지를 받아보세요. 주변분들께 추천하셔도 좋습니다.
앱

App(앱)으로 보기

언제 어디서나 모바일애플리케이션으로 아침편지를 만나보세요.
음성

음성 아침편지

고도원 작가의 목소리로 만나는 아침편지
중국어

중국어 아침편지

번역본과 함께 중국어로 읽고 듣는 시간

문의 및 연락

전화1644-8421, 043-723-2033

문의가능시간 화~토 | 09:00~12:30, 13:30~18:00

강연/인터뷰를 요청하시려면?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