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아침편지 가족은 3,712,293 명입니다.

2017년 11월 24일 오늘의 아침편지

책들이 말을 걸기 시작했다

언제부터인가
책들이 내게 말을 걸기 시작했다.
"당신은 왜 이토록 책에 매달리는가?"라고.
대답하기 어려운 질문이다. 내가 책을 바라보듯이,
책 역시 나를 응시하고 있는 게 아닌가. 나는 아직
책 읽기보다 더 즐거운 일을 만나지 못했다.
아마 오래도록 책을 읽고 있는 까닭도
책 읽기가 행복하기 때문일 것이다.


- 김무곤의《종이책 읽기를 권함》중에서 -


* 더러 경험했을 것입니다.
손에 들었던 책이 말을 걸어오는 것을...
기다리고 있다가 '나 여기 있어요'하고 나타나는 것처럼
한눈에 꽂혔던 구절들... 아마도 있을 것입니다.
"어떻게 이런 글귀가 여기에 있지?" 하며
놀라움과 경탄의 눈으로 책을 읽으며
책을 더욱 사랑하게 됩니다.
참 좋은 친구입니다.

오늘도 많이 웃으세요.

캘린더보기+
프로그램 리스트 앞 프로그램 리스트 뒤

아침편지 추천하기

마음의 비타민 '고도원의 아침편지'를 소중한 분들과 함께 보세요

옹달샘'소리명상' 워크숍 옹달샘
'소리명상' 워크숍
'비채 오체투지' 워크숍 '비채 오체투지' 워크숍
'잠깐멈춤' '잠깐멈춤'
온가족이 함께하는'크리스마스장식' 온가족이 함께하는
'크리스마스장식'
'행복한가정경제 리딩하기' '행복한
가정경제 리딩하기'
사군자, 수묵화 강좌'세상을 화폭에' 사군자, 수묵화 강좌
'세상을 화폭에'
'별이 뜨는 들판'을 향해 나를 찾아 떠나는'2017 산티아고 순례길 치유여행' '별이 뜨는 들판'을 향해 나를 찾아 떠나는
'2017 산티아고 순례길 치유여행'

아침편지를 받는
다양한 방법들

이메일

이메일로 받기

매일매일 이메일로 아침편지를 받아보세요. 주변분들께 추천하셔도 좋습니다.
앱

App(앱)으로 보기

언제 어디서나 모바일애플리케이션으로 아침편지를 만나보세요.
음성

음성 아침편지

고도원 작가의 목소리로 만나는 아침편지
중국어

중국어 아침편지

번역본과 함께 중국어로 읽고 듣는 시간

문의 및 연락

전화1644-8421, 043-723-2033

문의가능시간 화~토 | 09:00~12:30, 13:30~18:00

강연/인터뷰를 요청하시려면?

자세히보기>